인터넷우체국 각 서비스 바로가기 우표포털 본문내용 바로가기 우표포털 하단 바로가기

한국우표포털서비스 K-stamp

  • 우표배움터

    • 우표의역사
    • 즐거운우표수집
  • 우표정보

    • 한국우표
    • 세계우표
  • 우표시장

    • 우표장터
    • 온라인 구매
    • 오프라인 구매
  • 우표문화체험

    • 우표박물관
    • 우표전시회
  • 우표로보는세상

    • 해외우취소식
    • 우편 130년
    • 우표 명작을 말하다
    • 우정이야기
    • 우표수집정보
    • 시간여행
    • 우표디자이너 인터뷰
    • 우표 뒷이야기
    • 대한민국 방방곡곡
    • 우정문화웹툰
  • 어린이 우표세상

    • 우표야놀자
    • 청소년 우표교실
    • 우정문화 동영상
    • 우표배경화면
  • 인기
우표스쿨 우표갤러리 우표 샵 우표박물관 우표로 보는 세상 쥬니어 스탬프

해외우취소식

해외 우표와 관련된 재미있는 우취소식등을 전해주는 곳입니다.

해외우취소식상세보기
제목 가짜 북한 원화와 에세이
등록일 2021. 9. 17.
첨부파일 up20210917092938366.png
해외우취정보 vol.109
가짜 북한 원화와 에세이

가짜 북한 원화와 에세이

북한우표를 해외에 판매하는 준공식 에이전트는 네덜란드의 우표상 뷜렘 환 데어 베일(Willem van der Bijl)이라는 사람으로 알려져 있다. 그간 북한의 에세이, 시쇄로 알려진 수많은 자료들은 주로 이 우표상을 통해 소개된 것으로 인지되고 있는데 최근 환 데어 베일은 자신이 북한으로부터 일부 엉터리 자료를 구득하였다는 사실을 실토했다. 그는 북한을 방문할 때마다 원화, 원도, 에세이류들을 구입했었고 이상하게도 갈 때마다 판매가는 점점 비싸졌다고 한다.

  
가짜 북한 원화와 에세이
 

그러던 중 그가 10번째인가 11번째 방문시, 한국어 통역(북한사람)이 100개가 넘는 원화를 보여주면서 구입을 권유했고 자신은 한국어를 모르지만 그럴 듯 하다고 생각하여 전량을 입수했다고 한다 . 한데 그 후 한국인 아티스트에게 이 원화들을 감정해 달라고 했더니 이들 자료들은 우표 발행 이전이나 당시에 나온 것이 아니라 전부 최근에 새로 제작하여 돈벌이용으로 제작한 것으로 추정된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한다. 미국 달러까지 위조를 만드는 나라이므로 우표와 시쇄, 원화들을 엉터리로 제작하는 것이 그리 이상할 것도 없지만 하여튼 환 데어 베일은 이들 자료들이 가짜라는 점을 밝히면서 더 이상 수집가들을 현혹시키지는 않겠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고 한다. 관련 기사는 미국에 소재하는 한국우표협회(KSS) 발간 Korean Philately Vol. 57 No. 1 (Q1 2021)에 게재되어 있다.

 
 
  
* 모든 이미지와 콘텐츠는 원작자 및 발행처에 저작권이 있으며, 무단 도용시 법적 제재 또는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해외우취소식 이전글 다음글 보기
이전글 아직도 가짜우표?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기 발행된 모든 우표류(우표, 엽서, 원화, 우표책, 우표첩, 날짜도장)의 이미지 및 내용을 사용할 수 있으나, 이미지와 내용을 변경하여 사용시에는 우정사업본부의 승인을 받아야 합니다.